• 김연구원

화재 시 옥상문 자동으로 열리는 관련 규정 개정추진


화재나 재난 상황에서 굳게 닫힌 옥상문으로 인하여 건축물 옥상으로 피난하지 못하는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련 규정 개정이 추진됩니다.


현재 대다수 건축물의 경우 방범, 추락사고 방지 등을 위하여 옥상 출입문이 잠겨있는데 이로 인하여 화재 발생 시 건축물 옥상으로의 대피가 불가능 하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되어 왔습니다.


이에 국토교통부는 화재나 재난이 발생할 경우, 옥상문이 자동으로 열려 대피할 수 있도록 자동개폐장치를 설치하도록 한 ‘건축법 시행령’과 ‘건축물의 피난·방화구조 등의 기준에 관한 규칙’ 일부 개정안을 20일부터 입법예고한다고 밝혔습니다. 개정안이 시행될 경우, 현재 30가구 이상 공동주택에만 적용되던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 설치 대상 건축물이 옥상에 광장이나 헬리포트를 의무적으로 설치하는 건물, 연면적 1000㎡ 이상인 공동주택, 옥상에 광장을 설치한 다중이용건축물 등으로 확대됩니다.


- 내용출처 : https://bit.ly/2ErjqbC

24 views